[한국일보/뉴스 다시보기] 피스&그린보트참가 한국피폭자들 만남 > 언론보도

본문 바로가기

회원메뉴

쇼핑몰 배너

[한국일보/뉴스 다시보기] 피스&그린보트참가 한국피폭자들 만남

관리자 2018-02-14 (수) 07:01 4년전 9896  

한국일보[2005년 8월] 

'피스&그린보트'참가 80명 한국인 피복자들과의 만남

합천=이동렬기자 "> 입력 2005.08.15. 19:14 수정 2005.08.15. 19:14

dfb1ed794df45e51d6cae359b860f542_1518559077_9636.png

15일 첫 기항지인 부산항에 도착한 'Peace & Green Boat 2005' 참가자들 중 80여명이 국내 유일의 원자폭탄 피해자 수용시설인 대한적십자사 합천원폭피해자복지회관을 방문했다.

오후 1시께 2대의 버스편으로 합천군 합천읍 영창리 복지회관에 도착한 참가자들은 곧바로 회관 뒷뜰에 있는 원폭 피해자 위령각을 참배했다. 위령각은 1997년 한국인 피폭자 돕기에 앞장서온 일본 종교봉사단체 '태양회' 이사장 다카하시 고쥰(高橋公純ㆍ64)씨가 사재를 털어 건립한 것으로 현재 839위의 위패가 봉안돼 있다. 매년 일본 히로시마(廣島)에 원폭이 투하됐던 8월 6일에 맞춰 위령제를 지낸다.

위령각 참배에 이어 참가자들은 60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아물지 않은 상처를 안고 살아가는 78명의 피폭자들과 첫 만남을 가졌다. 피스ㆍ그린 보트 노히라 신사쿠(野平晋作ㆍ40) 공동대표는 "더 이상 핵무기 위험이 없는, 평화가 지속 가능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히로시마와 함께 특별한 의미가 있는 합천을 찾아왔다"고 인사말을 했다.

​[중략]

"젊은 사람들이 전쟁과 핵이 없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이런 비극이 다시는 없게 해달라"는 송 할머니의 당부에는 모두가 숙연해졌다.

[중략]

 

정부에 등록된 국내 원폭 피해자는 6월 현재 모두 2,345명. 이 중 합천이 598명으로 가장 많아 '한국의 히로시마'로 불리고 있다. 

 

 

 

기사원문보기  http://v.media.daum.net/v/20050815191419696?f=o

 

 

 


추천도서더보기▶

고향의 산 만월하에서

고향故鄕(고향)의 山(산) 滿月下(만월하…
by 관리자

불교와 여성(佛敎와 女性)

 불교와 여성(佛敎와 女性)&…
by 관리자

한일의 유광

 “한일의 유광(韓日의 流光)”…
by 관리자

인간의 생과 사 ​(人間의 生과 死)

​인간의 생과 사 ​(人間의 生과 死)&…
by 관리자

안중근의 유필에서 배우다

 대한국인  안중근의 …
by 관리자

죽음은 인생의 끝이 아니다

​​죽음은 인생의 끝이 아니다​ …
by 관리자

원폭피해사진더보기▶

원폭으로 사망한 가족들을 화장, 화상을 입고 도망치는 사람

원폭으로 사망한 가족 화장,  …
by 관리자

강에 쌓인 사체들, 피폭으로 자식 잃은 부모

강에 쌓인 사체들, 피폭으로 자식 잃은 …
by 관리자

도시의 불바다 "살려주세요?"

도시의 불바다 "살려주세요?"​​​​화염…
by 관리자

원폭의 불바다 "죽음의 재"

원폭의 불바다 "죽음의 재" ​​원폭이 …
by 관리자

히로시마의 참상 그림(피폭당한 사람들)

히로시마의 참상 그림(피폭당한 사람들)​…
by 관리자

히로시마, 나가사키 원폭투하의 목적?

히로시마, 나가사키 원폭투하의 목적?​​…
by 관리자

한국원폭평화전시관   한국원폭평화전시관 관장 : 고교목남   주소 : 서울시 노원구 동일로 237다길 16 1층 관람안내 : (02) 934-9828   팩스 : (02)933-9828   이메일 : csh230@naver.com 후원계좌 : 하나은행 290-910008-91405    개인정보보호책임자 : 최숙희 Copyright © 한국원폭평화전시관. All Rights Reserved.